본문 바로가기
systrader79 칼럼/투자의 기초 (필독)

주가 움직임의 핵심 원리 - 매물대 해석 끝장 내기 (9)

by systrader79 2017. 1. 10.
반응형

이번 포스팅에서는 단기 매매에서 가장 중요한 지표인 매물대 해석에 대해 깊이 알아보겠습니다. 

이하 내용은 제 책 '주식 투자 리스타트(클릭)'의 일부분으로, 출판사의 허락하에 웹상에 공개합니다. 



1. 매물대 - 복습하고 넘어가자!

  지난 포스팅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매물대란, 특정 기간 동안 특정 가격대에서 이루어진 누적 거래량 혹은 상대적인 거래량의 비율 강도를 차트상에서 가로 막대 형태로 나타낸 것입니다.

 즉, 특정 가격대에 매물이 강하거나 많이 쌓여 있다는 말은 그 가격대가 중요한 지지와 저항의 역할을 담당하는 의미있는 가격대 이기 때문에 대단히 중요합니다. 


 강한 매물벽이 있는데 이를 뚫으면, 이후에 상승 추세가 지속될 것으로 생각할 수 있으므로 추세 에 편승하면 되고, 강한 매물이 쌓인 지지선에 닿으면 반등을 노릴 수 있겠죠? 따라서, 우리가 매매하려고 하는 매매 구간에서 가장 강한 매물대를 찾는 것은 엄청나게 중요합니다. 

 바로 주가가 이 가격대 위에 있냐 아래에 있냐로 매매를 할 것이냐 말것이냐를 결정하는 것이기 때문이죠. 


    


2. 매물대 해석의 어려움

 그런데, 매물대의 해석에 있어서의 한가지 큰 문제가 있는데 이것은 매물대의 강도가 차트상의 구간을 어떻게 잡느냐에 따라 제멋대로 변한다는 것입니다.

 최근 한 달 기간으로 매물대를 잡았을 때의 가장 강한 매물대가 15000원이었는데, 최근 2달 동안으로 해석해보니 18000원이고, 최근 1년으로 잡아보니 20000원 대이고..

 

대체 매물대 간격을 잡는 기준이 뭔지 알아야 주요 매물대를 잡을 수 있지 않느냐? 하는 것이죠.

 대단히 중요한 질문입니다. 

 그렇다면, 이 중요한 질문의 해답을 찾기 이전에, 대체 매물대가 어떻게 형성되는지 그 원리부터 생각해봅시다. 


3. 주가의 사이클에 따른 매물 강도 분석하기

 주가가 바닥권에서 상승하기 시작해서 peak를 치고, 하락하여 처음 상승을 시작했던 원래 위치까지 내려오는 'ㅅ' 모양의 가장 단순한 주가의 사이클에서 매물대의 강도가 어떻게 바뀌는지 생각해봅시다.



 가장 일반적인 주가의 움직임입니다. 상승했다가 다시 하락하는 '상승-하락'의 사이클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 때, 일단 상승하는 구간만 매물대 차트로 한 번 분석해보겠습니다. 



 하락 구간은 빼고 일단 상승 구간만 보니, 어느 가격대서 거래량이 가장 많은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대략 매물이 가장 많이 집중된 가격대가 3군데 보이죠? 위쪽에 70만주, 중간에 76만주, 아래쪽에 88만주가 걸려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제는 하락 구간만 살펴볼까요? 



 하락구간에서, 앞선 상승 구간과 동일한 가격대에서 이루어진 매물은 각각 33만주, 57만주, 54만주 정도입니다. 


 그렇다면, 이제 상승 구간과 하락구간을 다 합쳐서 살펴볼까요



 제일 위 가격대에는 총 104만주 인데, 앞서 상승 구간의 70만주 + 하락구간의 33만주 = 대략 104만주가 나오고 중간 가격대는 131만 주인데, 상승구간 76만주 + 하락구간 57만 = 대략 133만주(131만주랑 거의 같죠? 계산상의 오차겠죠),제일 하단부 가격대는 142만 주, 상승구간 88만 + 하락구간 54만 = 142만주 로 나타납니다.

 즉, 전체 구간 = 상승구간 + 하락구간 이므로, 전체 구간에서의 매물대도 당연히 상승 매물량 + 하락 매물량으로 나타나겠지요? 


 '아니 뭐 그리 당연하고 뻔한 걸 설명을 하죠?

 라고 생각하는 분이 계실 것입니다. 

 그 이유를 살펴볼까요?


    


4. 매물대 차트를 통한 매물 저항의 강도 계산

  제가 여기서 퀴즈를 낼 테니 한 번 맞춰보시기 바랍니다. 

 '상승과 하락 구간 전체를 포함해서 매물대를 분석해봤더니, 상단 매물대에는 104만주, 중간 매물대에는 131만주, 하단부에는 142만주가 걸려 있음을 확인했습니다. 그렇다면, 만일 이 OCI라는 종목이 하락이 끝난 7월 25일 이후부터 다시 상승을 한다고 쳤을 때, 위쪽의 각 구간에 걸린 저항매물의 강도는 어떻게 될까요?'


 '아니, 이 사람아...참...그걸 말이라고 하나? 방금 얘기했지 않나? 상단에 104만주, 중간에 131만주, 하단에 142만주래매? 그러면, 당연히 이 종목이 다시 반등해서 찍고 올라갈 때의 상단의 매물 저항도, 당연히 위쪽부터 순서대로 104만, 131만, 142만주가 걸려 있을 것이고, 이 놈이 상승해서 제일 위쪽 저항까지 뚫을려면 일단 142만주부터 뚫고 그 다음에 131만주, 그 다음에 104만주를 최종적으로 뚫고, 신고가를 가야하는 것 아니냐? 아.산수도 안되냐?"


 라고 혹시 생각하셨습니까? 여러분이 혹시 이렇게 생각하셨다면, 역시나 이 답안은 0점입니다. 

 당황하셨습니까? 답을 알려드릴까요? 답은 위쪽부터 33만, 57만, 54만 주입니다. 


 즉, 실제로 이 종목이 다시 상승한다고 하면, 실제적인 매도 저항은 상승 + 하락의 전체 구간이 아닌, 가장 최근의 하락구간에서의 매물 저항만 받게 됩니다

 왜 그럴까요? 자? 왜그럴까요? 생각해보세요.

 이거 맞추면 재미있습니다. 아주 간단합니다. 맞추셨습니까?  이 문제의 해답을 알기 위해서는 또 기본으로 파고 들어가야 합니다. 

 주식이 거래된다는 것이 어떤 것인지 개념만 알면 답이 나옵니다. 


 여러분이 오늘 어떤 주식을 100주 샀다고 칩시다. 혹은 A라는 종목이 당일에 100만주가 거래되었다고 칩시다. 그렇다면, 이 종목은 100주 혹은 100만주를 산 사람만 있을까요? 아니죠? 주식이 거래된다는 것은 누군가는 사고, 누군가는 반드시 파는 사람이 있어야 함을 의미합니다. 반드시 1:1이죠? 혹시 오늘 주가가 올랐으니, 오늘은 주식을 파는양보다 사는양이 많거나, 주가가 오늘은 하한가를 쳤으니, 사는 사람은 없고 파는 사람만 있었겠구나라는 바보 병신 같은 생각을 하는 분은 안계시겠죠? 

 상한가를 치든 하한가를 치든, 누군가는 사고, 누군가는 그 가격대에서 1:1로 사고 파는 교환 행위가 일어나죠? 

 주식이 매매된다는 것은 결국 무엇을 의미합니까? 주식 매매의 본질은 결국 손바뀜이죠. 


 앞서 살펴본 상승 구간에서는 어떤 손바뀜이 일어납니까? 세력이 사고, 개미가 파는 손바뀜이 일어나죠? 주가의 방향은 곧 세력의 매수와 매도의 방향과 일치하고 개미의 매매 방향과 반대이기 때문이죠.

 

 즉, 상승 구간에서 70만주, 76만주, 88만주가 걸린 가격대는, 그 가격대에서 세력이 각각 70만주, 76만주, 88만주를 샀고, 수많은 개미들이 동일한 70만주, 76만주, 88만주를 세력에게 팔았음을 의미합니다. 세력과 개미의 맞교환이 일어난 것을 의미합니다. 

 이제 주가가 피크를 치고 다시 하락한다고 치면 이때는 어떤 현상이 일어납니까? 세력은 이제 주식을 팔고, 개미들은 이제 그 파는 물량을 다 받아줍니다.

 

 하락 구간에서 33, 57,54만주가 각각 걸려있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합니까? 세력이 33만,57,54만주를 팔았고, 그 수량을 개미들이 샀다는 것을 의미하죠.

 따라서, 하락 구간이 마무리되는 끝지점에서는 결국 세력이 판 물량을 개미들이 보유한 상태가 됩니다. 

 그런데, 이제 하락이 마무리 되고 다시 세력이 주가를 상승시키려고 한다면, 이 때 상단의 저항대, 즉, 극복해야 할 매물대는 누구의 물량입니까? 세력의 물량입니까? 개미의 물량입니까?

 세력은 이미 이 구간에서 팔아치웠기 때문에 주식이 없거나 아주 소량만 보유한 상태입니다. 

 

 대신 이 물량을 개미들이 보유하고 있죠? 33, 57, 54만주 말입니다. 그런데, 개미들이 반등을 노리고 하락 구간에서 샀는데(개미들 대부분은 하락 물타기하는 속성이 있으니) 주가가 매수가 보다 떨어져서 손실을 보고 있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또 개미들은 손절을 잘 못하죠? ㅋㅋㅋ 

그래서, 반등이 오면 본전에 털고 나가 야겠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주가가 다시 상승추세로 복귀해서 재차 상승하면, 상단의 저항대의 물량은 결국 앞선 하락구간에서만 적용된 개미의 물량만이 작용하게 되는 것이죠. 


매물대의 강도 계산에는 손바뀜의 개념이 들어가 있지 않고, 그냥 산술적으로 무조건 거래량의 절대값을 합친 것이기 때문 에 이러한 주가의 사이클을 고려하지 않고 상승-하락 전체 구간을 자기 임의로 잡아놓고 그 절대양으로만 판단하면, 이런 오류를 범할 수가 있는 것입니다. 


 지금 설명한 개념이 가장 간단한 주가의 상승-하락의 사이클에서 매물대의 변화와 그 의미에 대해서 설명 드린 것입니다. 

 즉, 'ㅅ'자 형태로 한 번 주가가 움직였을 때 매물대를 어느 구간을 놓고 봐야 하느냐에 대한 부분이라고 할 수 있죠. 그렇다면, 만일 주가가 'ㅅㅅ', 내지는 'ㅅㅅㅅ'식으로 상승-하락-상승-하락 등의 사이클이 박스권내에서 계속 반복되는 경우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런 경우를 보면, 결국 주가가 계속 겹치는 구간대에서는 당연히 매물 강도도 계속 누적되어 절대값이 커지겠죠? 

 그렇다고, 이 구간 전체를 다 잡은 매물 강도가 최종적인 저항의 강도라고 판단해서는 안되겠죠? 주가의 움직임이 불규칙한 구간도 있고, 세력의 매수와 개인의 매수 구간이 혼재된 부분도 있기 때문에 이를 완벽하게 분석하기란 어렵지만, 기본적으로는 마지막 하락 구간 내지는 차트를 크게 보았을 때 가장 최근에 의미있는 하락의 움직임을 보인 구간만 을 매물대를 놓고 매물 저항을 분석하면 큰 무리가 없습니다.

 

 지금 설명한 개념이 가장 간단한 주가의 상승-하락의 사이클에서 매물대의 변화와 그 의미에 대해서 설명 드린 것입니다. 

 이제 어느 정도 의문이 해소되었나요? 다음 포스팅에서는 지금 살펴본 내용을 토대로 실제 차트에서 연습문제를 풀어보도록 하겠습니다. 

 매물대의 달인(매달)이 되고 싶으시면, 다음 포스팅(클릭)을 읽어주시기 바랍니다. 


     


나가시기 전에 블로그 글 맨 하단의 배너 광고를 한 번만 클릭해주시면 더 좋은 콘텐츠를 만드는데 큰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


1. 네이버 카페 '실전주식투자 연구소' (클릭) 으로 오시면,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을 순서대로 확인하실 수 있고, 다양한 실전 투자 정보도 얻을 수 있습니다~


2. 닥터퀀트의 단기 트레이딩 강좌가 뉴지스탁에서 진행 중입니다!

  자타가 공인하는 젠포트 최고의 전략가, 닥터퀀트님의 강좌에서는 그동안 공개하지 않았던 실전 트레이딩 전략 무려 30개와 주기적인 업데이트 강의가 제공됩니다.

<닥터 퀀트의 단기 트레이딩 강의 (클릭)>


3. 'systrader79의 주식 단기 매매 전략 온라인 강좌'가 뉴지스탁에서 진행 중입니다!

   개별 주식을 이용한 단기 매매 기법, 뉴지스탁을 통한 완전 자동 투자 매매 구현에 관한 폭넓은 노하우를 다루고 있으니, 많은 성원 부탁드립니다~

   첫 번째 강의는 수강 신청없이 무료로 시청 가능합니다 (아래 링크 클릭 --> 제일 첫 방송 클릭)

     강의 소개 (클릭)

     * 강의 바로가기 (클릭)



4. 여러분의 인생이 걸린 너무나도 중요한 소식! --- > 여기를 클릭하세요!


반응형

댓글5

  • 이현호 2018.04.29 03:05

    신기합니다,,,! 감사합니다!!
    답글

  • 이상하네 2019.07.19 00:55

    주식을 무슨 세력과 개미만 하나..

    그리고 매물대가 뭔지 몰라서 들어왔더니 개념 잘 설명해주길래 시간투자해서 읽었더니

    매물대 차트보는 법도 안알려주고 다짜고짜 3번 그림에서 매물대 차트가 어쩌고 하네..

    시간아깝다.

    괜히 끝까지 읽었다.

    답글

    • 제이슨리 2020.04.26 01:36

      전 너무나 유익하게 읽고 번뜩이는 생각도 들었는데.. 신기하네요^^ 같은 내용을 봐도 얻어가는사람 또는 알려줘도 불만있는 사람이 있나봐요

    • 2020.05.31 21:56

      님은 그냥 주식하지 마세요 그게 돈 버는 길일 듯

  • 헨리 2020.01.03 21:31

    트레이딩뷰에서 VPVR 보조지표에 대해 공부중이었은데 시간에 따라 유의미한 매물대 구간을 어떤 방법으로 찾을까 고민중이었는데 저에게 깨달음을 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