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투자 칼럼/Nicholas Darvas 칼럼

추세추종매매의 두 거장 - 니콜라스 다바스 (3)

by systrader79 2021. 10. 4.
반응형

1. 니콜라스 다바스편


1959년 5월, 월스트릿에서는 다바스라는 한 개인투자자의 성공이 회자되기 시작합니다. 월스트릿 출신의 정통파도 아니고, 풀타임 전업 투자자도 아닌, 댄서가 직업인 이 남자의 주식시장에서의 큰 성공의 소식은 타임지에서까지도 관심을 가지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타임지는 취재를 위해 기자들과 계좌검증 전문가들을 파견시킵니다.

그들은 처음에는 댄서출신의 이 파트타임 투자자의 놀라운 성공을 믿으려 하지 않았습니다. 왜냐하면, 다바스의 경력과 학력이 그리 인상적이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그의 독특한 박스이론, '주가의 범위를 박스로 그리고, 규정된 박스를 돌파시 매매하는 단순한 방식'으로 성공을 거두었다는 얘기를 믿기가 쉬운 것은 아니였을 테니까요.

"이봐요~ 다바스. 정말 그게 다입니까? 내가 당신 매매하는 거 다바~쓰요! 그러지 말고, 솔직하게 숨겨진 비법을 얘기해보세요. 기업의 내부정보, 전망은 어떤 리소스를 통해 파악하고, 뉴스는 어떻게 해석하는 지. 연준의 금리정책과 시장의 사이클에 따른 대응법 같은 고급 스킬도 공개해주세요.

주가만 보고 박스만 긋고 이에 따라 매매해서 돈을 벌었다는 말을 지금 저보고 믿으라는 겁니까?"

그렇기 때문에 타임지에 기사를 내기전까지, 다바스의 매매계좌는 여러 명의 전문가들로부터 며칠에 걸쳐 혹독한 검증을 거치게 됩니다. 심지어 그들은 다바스가 진짜 댄서인지 확인하기 위해 공연까지 관람합니다. 그렇게 여러 번의 검증을 끝내고 나서야 그들은 다바스의 성공스토리와 그의 '놀라운' 박스 이론을 타임지에 싣게 됩니다.

2. 다바스의 놀라운 점 2가지

여기쯤에서 다바스라는 개인투자자로서 타임지까지 실리는 놀라운 투자자의 특징을 정리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그는 장중에 일절 매매를 하지 않았습니다.
많은 투자자들이 '내가 하루 종일 주식투자에만 집중 할 수 있다면, 성공을 할 수 있을 텐데!라고 입버릇처럼 얘기합니다. 그렇지만, 다바스는 그의 직업, 댄서를 영위하면서 남는 시간을 이용해서 투자를 했습니다. 그는 밤에 공연을 마치면, 장이 열려있는 시간에는 수면을 취해야 할 수 밖에 없던 상황이었는 데, 오히려 장중에 수면을 취함으로써 시장의 노이즈에 현혹되지 않고, 본인의 투자방식에 더 집중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이걸 가능하게 한 것은, 장이 열리기 전에 미리 정해놓은 자동매수, 매도 주문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자동매수, 매도 주문 방법에 관해서는 추후에 더욱 심도있게 다룰 예정입니다.)

 

둘째, 펀더멘털과 리서치를 그리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음
그는 스스로를 Techno-fundamentalist(기술과 가치 모두를 중시하는 투자자)라고 불렀지만, 그의 매매를 보면, 그는 기술적투자방식에 극도로 치우친 하이브리드였음을 알 수가 있습니다. 그의 일생과 투자방식을 오랫동안 연구한 New trader의 운영자 Steve Burns는 그를 '순수한 기술적분석가'라고까지 정의를 할 정도였으니 말이죠.

 

물론 그는 새롭게 약동하는 산업과 기업의 어닝개선은 투자시 참고하려고 했으나, 자신이 투자하는 기업의 대표상품도 관심을 가지지 않을 정도로 극히 제한적인 펀더멘털만을 참고했습니다. 그리고 E.L. Bruce 매매와 같이 그나마 참고하던 펀더멘털조차 일절 무시한채 매매를 한 케이스도 적지 않습니다.

 

다바스의 투자방식에서 우리가 눈여겨 봐야 하는 것은

  1. 장이 열려있는 내내, 차트와 뉴스를 보고, 하루종일 컴퓨터 화면과 핸드폰을 들여다봐야 하는 방식
  2. 기업의 재무제표, 리포트, 산업현황, 고객 분포도, 연준의 금리인상, 장단기 금리차에 따른 시장 예측, 뉴스분석 등등, 시간이 많이 걸리는 리서치를 해야 하는 방식

없이도, 다바스처럼 성공할 수 있다는 사실입니다.

우리가 주식시장에서 돈을 벌기위해 필수적으로 알아야 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들을 무시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그리고, 가격과 거래량만을 가지고 매매를 해서 시장에서 돈을 번다는 것이 얼마나 믿기 힘든 일인지....

그렇기 때문에 타임지에서 다바스의 기사를 싣기 전에 그렇게 많은 시간을 의혹의 시선으로 검증을 진행했던 것이겠죠.

3. 칼럼의 방향

저는 이번 칼럼을 쓰면서, 다짐했던 일이 있습니다.

  1. "투자는 자신과의 싸움이니 절제를 하고 자신의 원칙을 지켜야 한다!"는 정신승리 강조하는 글이나
  2. "주가가 떨어질 뿐 내가 산 기업의 가치가 변하는 것은 아니다."식의 투자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뜬 구름 잡는 내용은 쓰지 않겠다.

저는 앞으로 쓰는 글에서 가급적

  1. 바로 적용할 수 있고
  2. 실질적이고, 예제가 있고
  3. 수치와 공식을 통해서 정량화 시킬 수 있는

투자방법을 소개할 생각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다바스와 같이 우리와 똑같이 평범한 대학을 나오고, 제도권에서 훈련을 받지 못했고, 재무제표도 잘 분석할 줄 모르는 평범한 직장인들이 어떻게 주식시장에서 돈을 벌 수 있는 지에 대해서 최대한 구체적이고 실례와 수치를 바탕으로 연재할 생각입니다.

 

사실 다바스는 헝가리에서 꽤 좋은 인부다페스트 4년제 경제학과를 졸업하긴 했습니다. 그나마 이조차도 그의 펀더멘털 분석에 전혀 활용하지 않습니다. 앞으로 전개될 실질적인 내용에 앞서서 투자자들이 주식시장에서 갖고 있는 잘 못 된 선입견들을 다바스의 사례를 통해서 꼭 짚고 넘어가고 싶었습니다.

 

다음에 연재할 내용은 ,

십 년에 한 두 번 휴가 가는 것밖에는 보지를 못 했다는 워커 홀릭 윌리엄 오닐의 평생에 걸친 방대하고 압도적인 양의 리서치를 통해 완성된 윌리엄 오닐의 매매법에 대해서 다루도록 하겠습니다.

긴 글을 읽어주셔서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1. 네이버 카페 '실전주식투자연구소' 로 오시면, 본 블로그의 모든 내용을 카테고리별로 정렬하여 순서대로 확인하실 수 있고, 다양한 실전 투자 정보도 얻을 수 있습니다~

2. 자타가 공인하는 주식 단기 시스템 트레이딩의 최고 전략가, '닥터 퀀트의 단기 트레이딩 강좌'가 뉴지스탁에서 진행중입니다. 닥터 퀀트의 강좌에서는 그동안 공개하지 않았던 무려 50개 이상의 실전 트레이딩 전략과 주기적인 업데이트 강의가 제공됩니다~

3. 'systrader79의 단기 시스템 트레이딩 강의'와 '자산 배분 완전 정복 강의', '팩터 백과 사전 강의' 가 뉴지스탁에서 진행중입니다~     주식 단기 트레이딩과 자산 배분 전략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의 많은 성원 부탁드립니다

4. 여러분의 인생이 걸린 너무나도 중요한 소식 ----> 여기를 클릭하세요!

 

반응형

댓글0